은행나무의 이사

그림책은 내 친구

  • 저자 : 정연숙
  • 그림 : 윤봉선
  • 출판사 : 논장
  • 출간일 : 2018-11-26
  • 북누리 포인트
    • 할인율 : 10%
    • 적립율 : 5%
    미니 리뷰 : 0
    3.5
정가

13,000원

할인가

11,700

원 (10% 할인)
개수   
적립금 사용
제본 정보
반양장본56 쪽
ISBN
9788984143340
“유구하게 흘러온 시간과 세월 속에 우리가 잊지 말아야 할 것,
지켜야 할 것은 무엇인가요?”
역사, 추억, 생명과 평화…… 한 그루 나무에 깃든
소중한 것들을 지켜 낸 평범한 사람들의 감동 실화!
700년 긴긴 세월을 사람들과 함께한 안동 용계리 은행나무,
나무를 거쳐 간 수많은 사람들,
그 짧지 않은 이야기가 현재에 던지는 울림 있는 물음
★ 정연숙 글 EBS <지식채널e>의 작가로 활동 중이며 2008년에 샘터상(동화 부문)을 수상했다. 서로 다른 사물들을 연결하는 탄탄한 구성력으로 꼭 알아야 할 산지식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게 전달하려 애쓴다. 인류의 역사를 바꾸는 거침없는 상상력이 시작되는 순간을 그린 《세상을 바꾼 상상력 사과 한 알》 외에, 《우리를 잊지 마세요》, 《지식e》를 썼다. ★ 윤봉선 그림 그림책 《조금 다른 꽃눈이》, 《태극 1장》을 펴냈고 동화 《지구 행성 보고서》, 《참깨밭 너구리》, 교양 《우리 땅의 왕 늑대》, 《아동 노동》 등을 그렸다. 섬세하고 맑은 화풍으로 이야기의 서정성을 극대화하며 군더더기 없는 장면 구성으로 몰입을 돕는다는 평을 듣는다.
은행나무의 별명은 ‘살아있는 화석’입니다.
공룡이 살았던 아주 옛날부터 지금까지 멸종되지 않고 살아남은 오래된 나무란 뜻이죠.
용계 은행나무에는 신기하고 놀라운 이야기가 많이 전해 와요.
우리나라의 역사를 함께 견뎌 온 소중한 나무,
은행나무의 이사 이야기를 통해
우리가 지키고 싶은 것,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에 대해
생각해 봅니다.

용계리 마을 아이들은 모였다 하면 이사 이야기를 합니다.
어른도 한숨을 푹푹 쉬는 건 마찬가지예요.
곧 큰 댐이 들어서면 서울 아파트 높이만큼 물이 차게 되거든요.
집과 동네는 물론, 오랫동안 마을을 지켜 준 나무도 잠겨 버린대요.
무슨 나무냐고요? ‘할배나무’요! 700년 동안 마을 사람들과 함께한 은행나무이지요.
나라에 슬픈 일이 일어났을 때에는 함께 웅웅 소리 내어 울었다던 그 나…

베스트 3 미니리뷰

0.0 평점
0
0
0
0
0

미니리뷰 작성

  1. 작성된 미니리뷰가 없습니다.